2022년 9월 27일(화)
[기부 그 후] 어린 엄마에게 되찾아준 밝은 미소

지난 2015년 8은지(가명)씨는 미혼모자(母子공동생활가정 잉아터에 왔습니다. 100일을 갓 넘긴 아이 햇살(태명)이와 함께였습니다어린 시절 교통사고로 돌아가신 아버지와 고혈압과 당뇨로 투병 중인 어머니은지씨는 대학도 포기하고 언니와 함께 공장에서 일을 했습니다그때 햇살이가 찾아왔습니다교제하던 남자친구와 헤어진 후 임신 사실을 알게 된 은지씨는 다니던 일도 그만두고 가족에게 부담을 주지 않으려 잉아터에 입소했습니다

은지(가명)씨와 햇살(태명)이 ⓒ대한사회복지회 잉아터

 

◇20대의 나이에도 60대 수준이었던 치아 상태

 

다행히 잉아터와 주위 사람들의 응원으로 햇살이는 무럭무럭 자랐습니다싱글맘 은지씨도 캔들디퓨저를 만드는 공방에 교육생으로 들어가 열심히 기술을 배웠습니다그러다 햇살이가 9개월이 된 2016년 초은지씨는 치아에 심한 통증을 느꼈습니다이를 세 개나 뽑고도 비싼 수술비 걱정에 임플란트를 하지 않은데다 임신을 거치면서 잇몸이 더 약해진 것입니다가정환경 때문에 어릴 때부터 치아를 꾸준히 관리하지 못한 탓도 있었습니다

21살인데 치아 상태는 60대 수준이네요. 빨리 치료해주지 않으면 다른 이도 변형되고 더욱 불편해질 겁니다.
치과 검진 중인 은지씨 ⓒ대한사회복지회 잉아터

은지씨의 치아 상태를 본 치과 원장님은 깜짝 놀랐습니다이제 갓 스물 한 살인 은지씨의 치아 상태는 마치 60대 할머니 같았습니다그동안 방치됐던 치아 3군데는 특히 임플란트(인공 이를 심는 치료)치료가 시급했습니다은지씨의 어려운 사정을 들은 원장님은 1개에 150만원인 임플란트 치료를 재료비 정도 금액으로 지원해주겠다는 의사를 밝혔습니다빠진 이 때문에 그간 속 시원히 웃지도 못한 은지씨가 자신감을 찾고 자립할 수 있도록 도움의 손길이 필요했습니다.

이에 16년 3잉아터는 은지씨의 임플란트 비용을 위한 해피빈 모금함을 개설했습니다약 200명 후원자 여러분들과 해밀’ 기업 임직원들의 따뜻한 성원 덕분에 모금함은 목표액 165만원을 100% 달성했습니다싱글맘 은지씨를 향한 따뜻한 응원의 댓글도 많이 달렸습니다미혼모에 대한 사회의 선입견이나 부정적 시선을 신경 썼던 은지씨도 예쁜 치아로 예쁜 엄마가 되셨으면 좋겠습니다’,‘파이팅힘내세요’ 등 댓글에 큰 힘을 얻었습니다참 감사합니다

은지(가명)씨의 치료 전 치아 상태 사진 ⓒ대한사회복지회 잉아터

 

◇치과 치료로 되찾은 밝은 미소

 

후원자 분들이 안 계셨다면 치과 갈 생각을 못했을 거예요. 이가 불편해 고기도 제대로 못 씹었는데 치료를 받고나선 고기도 잘 먹고 자신감도 되찾게 됐습니다.

모금 달성과 함께 은지씨는 곧장 임플란트 치료를 시작했습니다중간에 작은 사고도 있었습니다햇살이가 엄마와 놀던 중 엄마의 앞니와 머리가 부딪혀 은지씨가 앞니까지 발치를 하게 된 겁니다은지씨는 해피빈 후원금 덕분에 당장 치료가 시급한 2개 치아의 임플란트와 앞니 브릿지(인공 이를 심지 않고 걸어 놓는 치료)치료를 무사히 마칠 수 있었습니다.

몇 개월에 거친 치과 치료가 끝난 지난 12마침내 은지씨는 밝은 미소를 되찾았습니다그전에는 웃을 때도 손으로 입을 가리고자신감이 없어 대인관계도 힘들어 하던 그녀가 치료 후에는 자신 있게 활짝 웃게 됐습니다자립을 목표로 다니던 공방 교육이나 네일 학원에서도 굉장히 밝아지고또래 엄마들과의 대인관계도 많이 좋아졌습니다후원자 여러분들의 따뜻한 응원 덕분입니다.  

은지씨를 지원해주신 치과 원장님과 은지(가명)씨의 모습 ⓒ대한사회복지회 잉아터

지난 8은지씨는 2년 만에 잉아터 생활을 접고 자립했습니다현재 그녀는 경북 구미에서 살 곳을 구했고네일 아티스트 자격증 실기 시험을 준비하며 새 삶을 꾸려가고 있습니다지난 5월에 두 돌을 넘긴 햇살이도 새로운 어린이집에 잘 적응하고 있습니다햇살이 가족은 앞으로도 보금자리가 되어준 잉아터정신적으로 지지해주는 가족들잉아터 퇴소 엄마들 간의 자조모임을 밑바탕으로 행복한 삶을 만들어갈 예정입니다.

현재 잉아터에는 8가정, 16명의 미혼모자가정이 함께 생활하고 있습니다잉아터는 자녀를 양육하고자 하는 싱글맘에게 무료숙식아동양육지원부모교육 등을 지원해 안정적 양육환경과 자립을 위한 준비를 돕고 있습니다예기치 못한 임신가족이나 아기 아버지의 외면세상의 차가운 시선 속에서 홀로 아이를 키워나가야 하는 어린 엄마들…이들이 행복하고 당당하게 살아갈 수 있도록 여러분의 관심과 사랑을 보내주세요!

한 후원자의 기부로 촬영한 은지씨와 햇살이의 가족사진 ⓒ대한사회복지회 잉아텨

 

 

관련 기사
Copyrights ⓒ 더나은미래 & futurechosun.com
전체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