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주의 공익뉴스브리핑] 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본부, ‘2018 대북지원 국제회의’ 개최(10/31) 외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Share on print

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본부, ‘2018 대북지원 국제회의’ 개최(10/31)

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본부는 경기도, 프리드리히 에버트재단과 함께 오는 31일 서울 용산구 백범김구기념관에서 ‘2018 대북지원 국제회의’를 연다. 주제는 ‘남북 공동선언의 이행과 한반도 평화를 위한 협력 강화’로, 올해 이루어진 4.27 판문점 선언과 평양공동선언의 실현을 위해 국내외 대북지원 주체들이 준비해야 할 사안들이 집중적으로 논의된다. 행사에서는 ▲북한 식량안보 현황과 향후 대북지원에의 함의 ▲북한 주민의 영양 상태와 향후 협력 방안 ▲북한 주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북측 기관과의 협력 ▲한반도 평화구축을 통한 북한의 인도적 문제 해결 ▲대북제재와 대북제재 면제 절차 ▲UN 경제 제재의 인도주의적 영향 등이 다뤄진다. 코랄리 불로와조 EUPS 5 북한사무소장, 케빈 그레이 영국 서섹스대 교수, 필영달 중국 산동대 교수, 키스 루스 미국북한위원회 사무총장, 윤지현 서울대 교수, 홍제환 통일연구원 부연구위원, 최혜경 대북협력민간단체협의회 운영위원장 등 국내외 대북지원 전문가들이 발표와 토론에 참여한다. 자세한 내용은 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본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경기도X서울신문, ‘2018 공유경제 국제 포럼’ 개최(11/2)

다음 달 2일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2018 공유경제 국제포럼’이 열린다. 경기도와 서울신문이 주최하고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 주관하는 이 행사는 공유경제의 의미와 발전 방안 등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연사로는 이재웅 쏘카 대표이사을 비롯해 P2P 번역 집단 ‘게릴라 번역’의 창립자 스타코 트론코스, 플랫폼 협동주의 운동을 이끄는 트레버 숄츠 뉴욕 뉴스쿨대 교수, 안주 이시야마 일본공유경제협회 매체 총괄 매니저 등 국내외 공유경제 전문가 6명이 참가한다. 자세한 내용은 2018 공유경제 국제포럼 페이스북 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CJ올리브네트웍스X한양대, ‘X20 소셜 해커톤’ 참가자 모집(11/1~8)

CJ올리브네트웍스와 한양대학교는 다음 달 1일부터 8일까지 ‘X20 소셜 해커톤’의 참가팀을 모집한다. ‘X20 소셜 해커톤’은 공학 기술과 비즈니스 모델을 접목해 사회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아이디어 대전(大戰)이다. 개인 또는 팀으로 참가할 수 있으며, 개인 참가자는 기획·개발·디자인 분야로 나눠 모집하고 사전 모임(11월 15일)에서 팀으로 꾸려진다. 팀 참가 대상은 기획자, 개발자, 디자이너 등 4인으로 구성된 소셜벤처, 비영리법인, 스타트업, 연구소 등이다. 본 행사는 다음 달 16일 오후 5시부터 다음날 오후 5시까지 한양대학교 올림픽체육관에서 진행된다. 자세한 내용은 X20 소셜 해커톤 소개 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2018 기아차X그린카 SEED SCHOOL for Challenger’ 데모데이 개최(11/8)

다음 달 8일 서울 강남구 MARU180에서 ‘2018 기아차X그린카 SEED SCHOOL for Challenger’ 데모데이가 열린다. ‘2018 기아차X그린카 SEED SCHOOL for Challenger’는 사회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비즈니스 모델을 가진 청년들의 창업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이번 데모데이 행사에서는 지난 6개월 동안 프로그램에 참가한 10개 팀이 성과를 발표한다. 소셜벤처에 관심 있는 이는 누구나 참가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열매나눔재단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주의 공익뉴스브리핑 코너는 이번 기사를 끝으로 잠정 중단합니다. 이후 소식은 단신 기사로 계속 소개될 예정입니다.

 

[더나은미래 csmedia@chosun.com]

– Copyrights ⓒ 더나은미래 & future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Copyrights ⓒ 더나은미래 & futurechosun.com

전체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