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9월 19일(일)

다음세대재단, 비영리 스타트업 인큐베이팅 3기 모집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Share on print

다음세대재단이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함께 ‘비영리스타트업 인큐베이팅 3기 사업’ 공모를 23일부터 시작한다. 비영리스타트업은 사회문제 해결을 위해 혁신적인 방식으로 임팩트를 만드는 신생 비영리단체다.

이번 사업의 지원대상은 새로운 사회문제를 발굴하거나 차별화된 방식으로 문제 해결에 도전하는 미설립 단체, 설립 3년 이하의 신생단체다. 복지, 보건의료, 고용, 주거, 문화, 환경 등의 분야와 관련된 공익 목적 사업을 수행하는 단체면 신청할 수 있다.

선정된 비영리스타트업에는 성장에 필요한 사업지원비 최대 3000만원이 지원된다. 또 팀별 최대 2명까지 다음세대재단이 운영하는 공유 사무공간 ‘동락가’ 내 전용 좌석이 무상 제공된다. 각 팀에 맞춘 개별 코칭과 역량강화 교육과 온라인 홍보를 지원하고, 성과공유회를 통해 기부자와 연계할 수 있는 기회도 제공된다.

다음세대재단은 지난 2019년부터 사랑의열매와 비영리스타트업을 육성하기 위한 인큐베이팅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2019년과 2020년 각각 6개 단체를 선정해 지원했고, 이번 3기 사업에서는 지원 단체 수를 1개 늘려 총 7개 단체를 선정할 예정이다. 사업기간 또한 기존 6개월에서 8개월로 연장됐다.

다음세대재단은 “비영리스타트업은 사회문제에 대응하며 공공의 삶을 개선하는데 기여하지만 초기 지원 부족으로 생존과 안착을 보장받기 어려운 실정”이라며 “이번 사업은 비영리스타트업의 성장과 지속을 돕기 위해 8개월 간 사업비와 사무공간, 코칭과 자문·역량강화 교육 등을 지원한다”고 설명했다.

신청서 접수는 8월17일까지 받는다. 서류심사와 면접심사를 거쳐 9월 말에 최종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비영리스타트업 육성 과정은 오는 10월 시작된다.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사업설명회는 개최하지 않는다. 사업공모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비영리 스타트업 성장지원 홈페이지(growth.npostartups.org)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공모접수는 사랑의열매 홈페이지(chest.or.kr)와 비영리 스타트업 성장지원 홈페이지에서 지원서 양식을 받아 작성한 뒤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방대욱 다음세대재단 대표이사는 “지난 1·2기 사업 경험을 바탕으로 이번 3기 사업에서는 보다 체계적이고 섬세한 지원을 준비하고 있다”면서 “인큐베이팅 사업을 통해 사회문제 해결에 도전하는 주체들이 더 다양해지면 좋겠다”고 밝혔다.

김상균 사랑의열매 사무총장은 “비영리스타트업의 성장을 돕고 이들의 비영리 생태계에서의 안정적인 정착을 지원해 우리 사회가 보다 더 긍정적인 방향으로 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문일요 더나은미래 기자 ilyo@chosun.com

관련 기사
Copyrights ⓒ 더나은미래 & futurechosun.com
전체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