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리브영, 제주에 첫 사회공헌 특화 매장 오픈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Share on print

올리브영이 제주에 지역 아티스트와의 상생을 모토로 한 사회공헌 특화 매장을 오픈했다. 지난 5일, CJ올리브네트웍스가 운영하고 있는 헬스앤뷰티 스토어 올리브영은 제주 로컬 매거진 ‘리얼 제주인’과 함께하는 복합문화공간 ‘제주탑동점’을 개장했다고 밝혔다. 리얼 제주인은 제주 지역의 콘텐츠 그룹인 재주상회가 2014년 창간한 로컬 매거진으로, 창간호부터 1만부를 완판한 잡지다. 

[CJ올리브네트웍스_올리브영] 올리브영 첫 복합문화공간 제주탑동점 (1)
올리브영과 제주지역 로컬 매거진 ‘리얼 제주인’이 함께 하는 제주탑동점 내 제주인스토어에서 올리브영 직원과 고선영 CEO(앞쪽 우측 착석자)를 비롯한 참여 아티스트들이 함께 포즈를 취하고 있다. ⓒCJ올리브네트웍스

올리브영 제주탑동점에는 헬스앤뷰티 상품뿐아니라, 신진 아티스트들의 예술 작품과 다양한 강좌도 체험할 수 있다. 1층은 제주 아티스트들의 예술 작품 전시와 드로잉 교실, 소리 풍경(사운드스케이프) 등의 문화 강좌를 직접 체험해보는 제주IIIN(인)스토어, 제주 지역의 특별한 기념품을 판매하는 제주특화상품존이 있다. 이곳에서 판매하는 대부분의 제품들은 제주 지역에 기반을 둔 업체 또는 제주도민이 제작한 것으로 구성된다. 2층은 올리브영의 제품을 구매할 수 있는 쇼핑 플랫폼이다. 

[CJ올리브네트웍스_올리브영] 올리브영 첫 복합문화공간 제주탑동점 (2)
제주탑동점 내 제주인스토어 내부 전경. ⓒCJ올리브네트웍스

매장의 사회공헌활동존에서는 올리브영의 사회공헌 프로그램인 ‘즐거운 동행’ 프로젝트를 통해 선보인 지역 특화 브랜드 아꼬제(ACCOJE), 제이듀(J:DEW), 한솔생명과학 등도 만나볼 수 있다. 한쪽 벽면에는 올리브영의 나눔 활동 히스토리를 문신기 작가가 일러스트로 표현했다. 

한편, 올리브영은 지난해 5월부터 ‘즐거운 동행’ 프로젝트를 통해 각 지역의 유망한 상품을 발굴하고 판로를 지원하고 있다. 올리브영 관계자는 “지역 매장마다 차별화 플랫폼을 선보이고 있는 가운데, 이번 제주탑동점은 지역 사회와 신진 아티스트들과 함께 호흡한 첫 번째 사회공헌 특화 매장”이라면서 “매장을 활용해 아티스트들의 다양한 창작활동을 지원하고, 고객에게는 예술을 통한 정서적 치유와 긍정의 메시지를 전달하는 메신저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또한, 제주탑동점에서는 다양한 문화를 원데이 클래스로 경험할 수 있는 ‘로컬리지 제주’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4월 8일(토) 저녁 6시에는, 이병률 시인 겸 여행작가가 ‘여행이라는 속재료로 만든 삶이라는 샌드위치’라는 주제로 첫번째 ‘로컬리지 제주’ 클래스가 열린다. 4월 14일(금)과 15일(토), 28일(금)과 29일(토)에는 김현길 여행작가 겸 일러스트레이터가 ‘리모이 제주여행드로잉’이라는 주제로 4차례에 걸쳐 드로잉 클래스를 연다. 22일(토) 오후 3시에는 오수민 바텐더가 ‘한라산 소주를 활용한 칵테일 만들기’를 알려준다.  

올리브영_제주 탑동점 문화클래스
4월 올리브영 제주탑동점에서 열리는 문화 클래스. ⓒCJ올리브네트웍스

 

관련기사

Copyrights ⓒ 더나은미래 & futurechosun.com

전체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