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8월 14일(일)

자가진단부터 정책건의까지… ‘中企 ESG 통합플랫폼’ 나온다

중소기업이 ESG 자가진단부터 정책건의까지 한 번에 할 수 있는 ‘ESG·탄소중립 통합플랫폼’이 생긴다. 중소벤처기업부는 공공기관 경영정보 공개시스템인 알리오에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중소기업 ESG·탄소중립 통합플랫폼 구축 용역’을 지난 8일 발주했다. 부처별로 분절된 정책사업 정보를 일원화해 정책 컨트롤타워를 조성하고 ESG·탄소중립의 표준화된 솔루션과

유한양행 '지속가능경영보고서 2021-2022' 표지. /유한양행 제공

유한양행 “96년 전 창업주의 뜻, ESG 경영으로 펼친다”

유한양행은 최근 첫 번째 지속가능보고서를 발간하고 “창업자 유일한 박사의 뜻을 이어받아 ESG 경영을 강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1926년 설립된 유한양행은 기업 이념인 ‘우수 의약품 생산, 성실한 납세, 기업 이윤의 사회환원’ 실현을 위한 경영을 추진해 왔다. 이번 보고서에서는 유일한 박사의 창업 이념과

협력사 응원 이벤트에 참여한 롯데백화점 직원들. /롯데백화점 제공

롯데백화점, 협력사와 ‘상생경영’ 추진… 판매 대금 3000억원 조기 지급

롯데백화점이 협력사와의 상생 경영에 나선다. 중소 협력사에 판매 대금을 조기 지급하고, ESG 경영 컨설팅을 제공하는 등 지원 활동을 펼친다. 롯데백화점은 10일 “최근 기록적인 물가상승과 금리 인상 등의 여파로 기업 경영 환경이 어려워지는 상황을 감안해 다양한 방식으로 협력사를 돕기로 했다”며 이

CJ 그룹 'ESG보고서 2021'. /CJ 제공

CJ그룹, 첫 ESG 보고서 발간… “그룹 ESG 경영 방향 제시”

CJ 그룹이 ESG 경영 성과를 담은 ‘ESG보고서 2021’를 발간했다고 8일 밝혔다. CJ가 그룹 차원의 ESG보고서를 발간하는 것은 올해가 처음으로, 그룹의 ESG 경영에 대한 의지와 방향성을 제시했다. 이번 보고서의 보고 범위는 지주회사인 CJ와 CJ제일제당, CJ 대한통운, CJ ENM 등 주요 3사의

지난 6월 서울시 중구 우리금융그룹 본사에서 열린 '우리금융미래재단 창립총회'에서 손태승(왼쪽에서 여덟 번째) 우리금융그룹 회장을 비롯한 그룹 관계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우리금융그룹 제공

우리금융미래재단, 비영리법인 설립 인가 취득… “사회공헌활동 확대할 것”

우리금융그룹은 신규 공익재단인 우리금융미래재단에 대한 비영리법인 설립 인가를 서울시로부터 받았다고 4일 밝혔다. 우리금융미래재단은 우리은행 등 15개 그룹사가 200억원을 출연해 설립한 비영리법인이다. 이날 우리금융그룹은 “금융의 사회적 책임과 역할이 한층 더 필요한 시기에 지속가능한 성장 기반을 마련하고 그룹의 경영전략인 ESG 경영에 적극

JYP엔터테인먼트 'ESG 보고서' 표지. /JYP엔터테인먼트 제공

JYP, 국내 엔터사 최초 ‘ESG 보고서’ 발간

3일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가 국내 엔터테인먼트사 중 처음으로 ESG 보고서를 발간했다. 이날 JYP는 “그동안 ‘리더 오브 체인지(Leader of Change)’라는 ESG 경영 비전을 가지고 지구·사람·사회를 위해 펼친 활동 과정과 성과를 투명하게 공개했다”고 밝혔다. 환경(E) 영역에서는 기후위기 대응을 위해 펼친 ‘엔터테인먼트 기업 최초

LG에너지솔루션이 3일 '2021 ESG 리포트'를 발간했다. /LG에너지솔루션 제공

LG에너지솔루션, 2021 ESG리포트 발간… “2025년 전 세계 생산시설 RE100 달성”

LG에너지솔루션이 2025년까지 전 세계 배터리 생산 공장의 RE100 달성을 완료하기로 했다. 3일 LG에너지솔루션은 이 같은 내용을 담은 ‘2021 ESG 리포트’를 발간했다고 밝혔다. RE100은 ‘재생에너지(Renewable Energy) 100%’의 약자로, 기업이 사용하는 전력량 전체를 2050년까지 풍력·태양광 등 재생에너지로 충당하는 것을 목표로 하는 국제

현대오일뱅크가 2021년 경영실적과 ESG 활동을 종합한 첫 번째 '통합보고서' 표지. /현대오일뱅크 제공

현대오일뱅크, ESG 성과 담은 첫 통합보고서 발간

현대오일뱅크가 지난해 경영실적과 ESG 활동을 종합한 첫 번째 통합보고서를 발간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보고서에는 ‘친환경 에너지로 만드는 깨끗한 미래’라는 슬로건 아래 회사 경영 전략을 중심으로 환경(E)·사회(S)·지배구조(G) 분야별 활동이 담겼다. 현대오일뱅크는 미래 비전을 선포하고 향후 지속가능경영에 대한 방향성과 성과를 공개해 다양한

SK텔레콤이 과학 기반 감축 목표 이니셔티브(SBTi, Science Based Targets Initi-ative)로부터 온실가스 감축 목표 검증을 국내 통신사 최초로 통과했다고 2일 밝혔다. 사진은 SKT의 직원들이 싱글랜 기술을 테스트 하는 모습. /SKT 제공

SKT, 국내 통신사 최초 ‘SBTi 온실가스 감축 목표 검증’ 통과

SK텔레콤이 과학 기반 감축 목표 이니셔티브(SBTi)의 온실가스 감축 목표 검증을 통과했다고 2일 밝혔다. SBTi는 2015년 탄소정보공개프로젝트(CDP), 유엔글로벌콤팩트(UNGC), 세계자원연구소(WRI), 세계자연기금(WWF) 등이 공동 설립한 글로벌 연합기구다. 기업들이 내세운 온실가스 감축 목표와 방안이 과학적으로 신뢰도가 높은지 검증한다. 전 세계 3500여 기업이 참여하고 있다.

SK이노베이션 구성원이 'ESG 리포트'를 소개하고 있다. /SK이노베이션 제공

SK이노베이션, ‘ESG 리포트’ 공개

SK이노베이션이 이해관계자의 목소리를 적극적으로 반영한 ‘ESG 리포트’를 공개했다고 31일 밝혔다. SK이노베이션은 2019년부터 주요 투자자, ESG 평가기관 등의 요구를 반영해 기존의 지속가능보고서를 ESG리포트로 확대, 발간하고 있다. 올해 리포트에는 ▲‘G.R.O.W.T.H’ 전략 기반 성과 공시 ▲기후변화 대응 강화 ▲자기 성찰 항목 강화 ▲ESG

포스코인터내셔널 '2021 기업시민보고서' 표지. /포스코인터내셔널 제공

포스코인터내셔널, ‘2021 기업시민보고서’ 발간

포스코인터내셔널이 ‘2021 기업시민보고서’를 발간했다고 31일 밝혔다. 포스코인터내셔널의 여섯 번째 지속가능보고서로, ‘Who Acts Wins(먼저 행동하는 자가 승리한다)’라는 슬로건 아래 진행된 전반적인 ESG 경영현황을 소개했다. 보고서는 ▲주요 사업 ▲환경(E) ▲사회(S) ▲지배구조(G) 4개 부문과 팩트북(Factbook)으로 구성됐다. 팩트북에서는 회사의 ESG 정책과 관련된 정량적인 정보를

SK하이닉스가 공개한 ESG 전략 프레임워크 'PRISM' 모델. /SK하이닉스 제공

SK하이닉스, 새로운 ESG 전략 프레임 ‘PRISM’ 개발… 중장기 목표 공개

29일 SK하이닉스가 ESG 전략의 뼈대 역할을 할 프레임워크 ‘PRISM’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SK하이닉스가 추구하는 핵심 메시지를 다섯 글자(P, R, I, S, M)에 압축한 약어로, 각 영역에서 SK하이닉스가 달성하고자 하는 ESG 활동의 세부 목표도 함께 공개했다. 첫 글자인 ‘P’에는 더 밝은 미래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