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12월 4일(일)
연합 봉사단 용산드래곤즈, 아동학대 예방 캠페인 전개

서울 용산 지역의 민·관·학 연합 봉사단인 용산드래곤즈가 아동학대 예방 캠페인을 16일 진행했다.

이번 캠페인은 아동학대 예방의 날(19일)을 맞아 아모레퍼시픽과 아모레퍼시픽복지재단을 비롯한 용산드래곤즈 회원사 CJ CGV, 국민건강보험공단 용산지사, 삼일회계법인, 삼일미래재단, 숙명여자대학교, 오리온재단, 서울용산경찰서, 코레일네트웍스, GKL(그랜드코리아레저), HDC신라면세점 관계자 4000여 명의 참여로 진행됐다.

지난 16일 서울 용산 지역의 민·관·학 연합 봉사단인 용산드래곤즈는 자원봉사자 80명과 함께 호야토토 인형, 헝겊책, 말랑이 키트 500개를 제작해 아동보호전문기관·쉼터 등에 전달했다. /아모레퍼시픽
지난 16일 서울 용산 지역의 민·관·학 연합 봉사단인 용산드래곤즈는 자원봉사자 80명과 함께 호야토토 인형, 헝겊책, 말랑이 키트 500개를 제작해 아동보호전문기관·쉼터 등에 전달했다. /아모레퍼시픽

용산드래곤즈는 용산역 광장에 집결한 자원봉사자 80명과 함께 학대 피해 아동들에게 전달할 호야토토 인형, 헝겊책, 말랑이 키트 500개를 제작하기도 했다. 키트는 메시지 카드와 함께 서울시 25개 자치구 아동보호팀과 아동보호전문기관·쉼터 10곳 등에 전달했다.

이 밖에도 국제아동권리 NGO 세이브더칠드런의 아동학대대응 정책 개선을 위한 ‘#당신의 이름을 보태주세요’ 캠페인에 동참해 아동학대 사망 사건에 대한 철저한 진상 조사와 전문적 대응을 요구하는 온라인 서명에 참여했다.

이날 캠페인 활동에 참여한 김소연 아모레퍼시픽 지식재산팀 부장은 “작년 민법 915조 징계권 폐지를 촉구하는 ‘915 티셔츠 캠페인’에 이어 올해 마스크 캠페인에도 동참할 수 있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아동권리 증진과 아동학대 인식 제고는 물론, 세상의 모든 아동이 소중하다는 점을 항상 잊지 말아야겠다”고 말했다.

김수연 더나은미래 기자 yeon@chosun.com

관련 기사
Copyrights ⓒ 더나은미래 & futurechosun.com
전체 댓글

제248호 2022.11.15.

아동학대 대응 최우선 과제는?

제248호 2022.11.15. 아동학대 대응 최우선 과제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