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10월 6일(목)
사랑의열매 나눔문화연구소 ‘2022 기부트렌드 컨퍼런스’ 8일 개최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코로나 팬데믹 이후 국내외 기부문화를 분석하는 ‘2022 기부트렌드 컨퍼런스’를 8일 오후 2시 온라인 생중계로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사랑의열매 나눔문화연구소에서 발간한 ‘2022 기부트렌드’ 연구보고서에 담긴 내용을 중심으로 진행된다. 컨퍼런스의 주제는 ‘확장되는 세계, 일상이 되는 기부’다. 행사는 이민영 고려사이버대학교 사회복지학과 교수의 사회로 진행되며 ▲기부자와 기부문화 ▲ESG와 기업사회공헌 ▲디지털 모금 ▲모금단체의 전략적 변화 등에 대해 짚는다.

사랑의열매 나눔문화연구소 ‘2022 기부트렌드 컨퍼런스’ 8일 개최

구체적으로 박미희 사랑의열매 나눔문화연구소 박사는 ‘기부자가 만드는 기부, 그리고 문화 : 청년세대가 이끌고 기성세대가 받쳐주다’를 주제로 MZ세대 기부문화에 대한 이야기를 풀어간다. 박란희 임팩트온 대표는 ‘ESG 시대의 기업 사회공헌, 갈림길에 서다’, 노연희 가톨릭대학교 사회복지학과 교수는 ‘디지털 모금 : 거스를 수 없는 변화, 다양한 생존의 길’이라는 주제로 무대에 선다. 마지막으로 황신애 한국모금가협회 상임이사는 ‘모금단체를 중심으로 본 전략적 변화읽기’에 관한 주제 발표에 나선다.

사랑의열매 나눔문화연구소는 비영리기관의 신규 사업전략, 모금 방향성 수립을 위한 기초자료를 제공하기 위해 2015년부터 매년 ‘기부·모금 트렌드 연구보고서’를 발간해왔다. 특히 지난해부터는 비영리 종사자뿐 아니라 일반 국민들을 대상으로 관련 컨퍼런스를 개최해 나눔에 대한 지식과 현황, 트렌드를 공유하고 다양한 아이디어를 제공해왔다.

조흥식 사랑의열매 회장은 “코로나19로 인한 새로운 환경은 비영리 분야의 변화를 더욱 가속화시켰다”며 “많은 단체와 기관들이 이번 컨퍼런스를 통해 MZ세대, ESG, 디지털 모금 등의 키워드로 변화하는 환경에 대한 대응과 해법을 찾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문일요 더나은미래 기자 ilyo@chosun.com

관련 기사
Copyrights ⓒ 더나은미래 & futurechosun.com
전체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