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나은미래·재단법인 숲과나눔 ‘풀씨 아카데미’ 2기 모집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Share on email
Share on print

공익 활동가 양성 무료 프로그램
12주 과정…20~30세 30명 선발

조선일보 더나은미래와 재단법인 숲과나눔이 환경 분야 공익 활동가 양성 과정인 ‘풀씨 아카데미’의 2기 입학생을 모집한다.

풀씨 아카데미는 환경문제에 관심 있는 청년들을 공익 활동가로 양성하기 위해 마련한 12주 과정의 무료 교육 프로그램이다. 커리큘럼은 ▲국내 환경 운동의 역사와 현황 ▲최근 환경 이슈와 트렌드 ▲프로젝트 기획안 작성 ▲크라우드펀딩 활용법 등 공익 활동가가 알아야 할 이론과 실무에 관한 수업으로 구성된다. 이어 참가자들이 3~5명씩 팀을 꾸려 환경문제 해결을 위한 프로젝트를 기획하고 진행해보는 시간을 준다. 팀별 최대 300만원의 프로젝트 운영비가 지원되며, 이와 별도로 우수 팀에는 상금 90만~150만원이 수여된다.

모집 기간은 오는 8월 18일까지이며 더나은미래 홈페이지(futurechosun.com)와 숲과나눔 홈페이지(koreashe.org)를 통해 지원할 수 있다. 서류 심사와 면접을 거쳐 총 30명을 선발한다.

<‘풀씨 아카데미’ 2기 모집>
▲지원 대상: 환경 분야 공익 활동에 관심 있는 20~30세 청년
▲교육 기간: 9월 20일~12월 6일(매주 금요일 오후 2~6시)
▲교육 장소: 재단법인 숲과나눔 강당(서울 서초구)
▲모집 기간: 8월 18일까지
▲지원 방법: 더나은미래 홈페이지, 숲과나눔 홈페이지
▲1차 합격자 발표: 9월 4일(예정)
▲문의: 070-4616-5510(더나은미래 사업팀)

 

[더나은미래 csmedia@chosun.com]

– Copyrights ⓒ 더나은미래 & futurechosun.com,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Copyrights ⓒ 더나은미래 & futurechos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