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11월 30일(수)
경기도 ‘탄소중립펀드 1호’ 조성… 총 1030억원 규모

경기도가 올해 총 1030억원 규모의 ‘경기도 탄소중립펀드 1호’를 조성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기금을 통해 탄소중립 분야 유망 기업에 대한 투자를 본격적으로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15일 서울 여의도 한화투자증권 본사에서 열린 ‘경기도 탄소중립펀드 1호’ 결성총회에 참석한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왼쪽부터)김기한 한화투자증권 신기술금융사업부 차장, 김상수 경기도 경제실 지역금융과 과장, 임달택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기업성장본부 본부장, 이인기 산업은행 정책펀드운용단 단장, 최용석 한화투자증권 IB본부 본부장, 이삼우 한화투자증권 신기술금융사업부 이사, 이용석 KB캐피탈 투자금융1부 차장, 장연성 한화그룹 재무팀 상무, 김진성 KB캐피탈 투자금융1부 부장, 안세헌 한화투자증권 신기술금융사업부 이사. /경기도 제공
15일 서울 여의도 한화투자증권 본사에서 열린 ‘경기도 탄소중립펀드 1호’ 결성총회에 참석한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왼쪽부터)김기한 한화투자증권 신기술금융사업부 차장, 김상수 경기도 경제실 지역금융과 과장, 임달택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기업성장본부 본부장, 이인기 산업은행 정책펀드운용단 단장, 최용석 한화투자증권 IB본부 본부장, 이삼우 한화투자증권 신기술금융사업부 이사, 이용석 KB캐피탈 투자금융1부 차장, 장연성 한화그룹 재무팀 상무, 김진성 KB캐피탈 투자금융1부 부장, 안세헌 한화투자증권 신기술금융사업부 이사. /경기도 제공

경기도는 지난 15일 서울 여의도 한화투자증권 본사에서 ‘경기도 탄소중립펀드 1호’ 결성총회를 열고 펀드 결성을 완료하고, 향후 기업 발굴·투자 전략 등을 논의했다.

이번 1호 펀드는 경기도가 60억원을 출자하고 민간 자금 등 970억원을 유치해 조성됐다. 당초 목표치인 300억원보다 약 3.4배 큰 규모다. 펀드 운용 기간은 2030년 7월까지다. 운용은 한화투자증권이 맡는다.

경기도는 “2022년부터 5년간 총 1200억원 이상 펀드 규모를 단계적으로 확대할 계획이었으나, 목표를 초과 달성함에 따라 앞으로 2026년까지 총 2000억원 이상 규모의 펀드 결성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경기도는 출자액의 300%를 경기도 소재 기업에 투자하도록 의무화했다. 정도영 경기도 경제기획관은 “이번 ‘경기도 탄소중립펀드 1호’조성으로 경기도형 녹색금융 실천을 위한 첫발을 성공적으로 내디뎠다”며 “앞으로 도내 탄소중립 분야 기업을 적극 발굴, 투자·육성해 경기도가 탄소중립 산업 생태계 조성에 선도적인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황원규 더나은미래 인턴기자 wonq@chosun.com

관련 기사
Copyrights ⓒ 더나은미래 & futurechosun.com
전체 댓글

제248호 2022.11.15.

아동학대 대응 최우선 과제는?

제248호 2022.11.15. 아동학대 대응 최우선 과제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