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7월 29일(목)

한국사회투자, 제주 농식품 스타트업 육성한다

한국사회투자, 제주 농식품 스타트업 육성한다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Share on print
지난 15일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JDC) 본사에서 진행된 ‘JDC 제주 농식품분야 사업확대 특화 액셀러레이팅’ 업무협약식에서 (왼쪽부터)이종익 한국사회투자 대표, 문대림 JDC 이사장, 허제 엔피프틴파트너스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사회투자 제공

한국사회투자가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JDC), 엔피프틴파트너스(N15)와 손잡고 제주 농식품 분야 스타트업 육성에 나선다.

21일 한국사회투자는 ‘JDC 제주 농식품분야 사업확대 특화 액셀러레이팅 AgriFuture’ 사업에 참여할 스타트업 10곳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제주 지역의 농식품 유망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사업확대 지원을 통해 성공사례를 만드는 게 목적이다.

선정 기업은 판로개척과 홍보마케팅에 특화된 지원을 받게 된다. 세부적인 지원 내용으로는 ▲사업확대 지원금 1000만원 ▲라이브 커머스 실시간 제품판매·고객피드백 ▲온·오프라인 판로개척·유통망 연계 ▲대기업 네트워킹·오픈 이노베이션 연계 ▲데모데이 IR 피칭·후속투자 연계 등이다.

이번 사업의 지원 대상은 설립 7년 이내 제주 지역 농식품 스타트업이며, 다음 달 18일까지 한국사회투자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이종익 한국사회투자 대표는 “사업전략, 수익모델 고도화 등 경영전문성을 갖춘 한국사회투자와 판로확대·온오프 유통라인을 보유한 N15의 파트너십으로 사업확대 특화 프로그램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문대림 JDC 이사장은 “우수한 상품과 스토리, 기술을 보유한 제주 농식품 스타트업의 성공모델을 창출하고 이를 발판으로 도내 기업의 코로나 극복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문일요 더나은미래 기자 ilyo@chosun.com

관련 기사
Copyrights ⓒ 더나은미래 & futurechosun.com
전체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