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알복지재단, 장애 운동선수 지원사업 ‘점프’ 대상자 모집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Share on email
Share on print

 

밀알복지재단이 장애가 있는 운동선수를 지원하는 사업인 ‘점프’의 대상자를 모집한다.

올해로 사업 시행 7년째를 맞은 점프는 저소득가정의 장애인 운동선수들이 재능을 발휘할 수 있도록 경제적으로 지원하는 사업이다. KB국민카드와 신용카드사회공헌재단이 후원한다. 지원 대상자로 선정되면 오는 3월부터 12월까지 운동장 이용료, 수업료, 훈련비 등을 지원받을 수 있다.

올해는 개인 부문에서 11명, 단체 부문에서 2팀을 선발할 예정이다. 개인은 300만원, 단체는 450만원까지 지원한다. 개인의 경우 대한장애인체육회에 등록된 만 14~24세 선수로, 중위소득 기준 80% 이하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단체의 경우 개인전이 없는 종목의 만 24세 이하의 선수로 구성된 팀으로 전체의 50% 이상이 저소득가정으로 구성돼야 지원 자격이 주어진다. 사업 기간 안에 전국체전 대회에 참가할 예정인 선수는 우대할 계획이다.

지원 희망자는 오는 31일까지 밀알복지재단 홈페이지(www.miral.org)에서 신청서를 내려받아 이메일(chocosnail@miral.org)로 접수하면 된다. 서류심사 결과는 다음 달 5일 밀알복지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공지되며, 현장 방문 인터뷰 등을 거쳐 2월 말에 최종 대상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장지훈 더나은미래 기자 jangpro@chosun.com]

– Copyrights ⓒ 더나은미래 & futurechosun.com,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Copyrights ⓒ 더나은미래 & futurechos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