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익 동정] KCOC 신임 사무총장에 조대식 전 캐나다 대사 취임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Share on email
Share on print

오는 7월 1일, 국제개발협력민간협의회(이하 KCOC)의 신임 사무총장으로 조대식 전(前) 캐나다 대사가 취임한다. 조 신임 사무총장은 34년간 오스트리아, 오만, 싱가폴, 스웨덴, 리비아, 캐나다 등 7개국에서 외교관 경력을 쌓았다. 조 사무총장은 외교관 시절 개발협력 현장에서 경험을 쌓으며 개발도상국의 빈곤 문제와 개발 문제에 관심을 기울여왔다. 2011년 리비아 내전 중 현지 대사로 근무하며 한국의 국제개발 NGO와 정부 기관을 리비아로 초청해 긴급구호, 의료봉사, 리비아 전후 복구활동과 재건사업을 지원했다. 2010년 12월부터 2018년 6월까지 국제개발 NGO ‘더멋진세상’의 이사를 지냈다.

조대식 KCOC 신임 사무총장 ⓒKCOC

조 사무총장은 “KCOC가 한국의 국제개발협력 민간단체 구성원들의 목소리를 대변하고 연결하는 플랫폼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취임 소감을 밝혔다. KCOC 사무총장의 임기는 4년이다.

한편, KCOC는 국내 최대 국제개발협력 민간단체 협의체이며, 한국월드비전, 굿네이버스, 세이브더칠드런 등 해외에서 개발원조 및 인도적지원 사업을 하는 한국 비영리단체 136개가 회원으로 가입돼 있다. KCOC는 국내외 개발협력 의제를 주도하며 민간단체 해외봉사단 파견사업, 인도적 지원 민관협력사업, 민간단체 인큐베이팅 사업 등 다양한 활동을 수행하고 있다.

Copyrights ⓒ 더나은미래 & futurechos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