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10월 6일(목)
동반위, ESG 우수 중소기업 155개社 선정

동반성장위원회(이하 동반위)가 ‘2021년도 협력사 ESG 지원사업’에 참여한 155개 기업을 ESG 우수 중소기업으로 선정했다고 23일 밝혔다.

‘2021년도 협력사 ESG 지원사업’은 롯데케미칼, LG화학, 호반건설, 한국산업단지공단 등 대·중견기업과 공공기관 11곳이 협력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맞춤형 ESG 지표 개발 ▲ESG 교육 ▲자가진단 ▲컨설팅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난해 6월 시작한 이 사업에는 중소기업 606곳이 지원했다. 이중 ESG 지표 준수율이 높은 155개사가 ESG 우수 중소기업으로 선정됐다. 동반위 관계자는 “ESG 지표 78개 가운데 80% 이상 준수해야 우수 중소기업으로 선정될 수 있다”면서 “ESG 우수기업 수는 2020년 11개에서 지난해 155개로 급증했다”고 말했다.

22일 동반성장위원회가 우수 ESG 중소기업에 선정된 경우전기에 ‘ESG 우수 중소기업 확인서’와 현판을 수여했다. (왼쪽부터)김세준 호반건설 전무, 김한정 경우전기 대표이사, 김영환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 사무총장. /동반성장위원회
22일 동반성장위원회가 우수 ESG 중소기업에 선정된 경우전기에 ‘ESG 우수 중소기업 확인서’와 현판을 수여했다. (왼쪽부터)김세준 호반건설 전무, 김한정 경우전기 대표이사, 김영환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 사무총장. /동반성장위원회

22일 동반위는 서울 광진구에서 현판식을 개최하고 우수기업에 ‘ESG 우수 중소기업 확인서’와 현판을 수여했다. 확인서를 보유한 기업은 동반위의 금융지원, 수출지원, 환경·에너지 기술지원 인센티브를 지원받을 수 있다.

아울러 11개 대·중견기업·공공기관도 자체적으로 운영하는 국내외 판로개척 프로그램, 인증취득 비용, 협력사 평가 가산점 등의 혜택을 우수기업에 제공할 예정이다.

동반위는 “이번 우수기업 선정은 중소기업이 자발적으로 ESG 경영을 도입할 수 있도록 유도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면서 “앞으로도 평가보다는 지원에 중점을 두고 대기업과 협력 중소기업이 ESG경영에 대한 상생협력을 통해 경쟁력 있는 공급망을 구축할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라고 했다.

김수연 더나은미래 기자 yeon@chosun.com

관련 기사
Copyrights ⓒ 더나은미래 & futurechosun.com
전체 댓글